A  R  T  I  C  L  E  S




골든블로코, ‘월드 블록체인 서밋 마블스’서 GMB 플랫폼 소개

View counts 967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GMB 플랫폼을 개발 중인 ‘골든블로코’는 지난 19일 용산 그랜드 하얏트호텔에서 개최된 ‘월드 블록체인 서밋 마블스’에 참가했다고 금일 밝혔다.


행사에서는 GMB 플랫폼의 블록체인 메인넷 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GMB의 김성기 CTO가 발표를 진행했으며, 김 CTO는 이날 행사에서 ‘GMB 프로젝트’에 대하여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골든블로코 측은 이더리움, 이오스, 퀀텀 등 기존 플랫폼 코인들이 Dapp으로만 진행됐던 것과는 달리, GMB는 추후 메인넷을 론칭해 자체 네트워크를 운영함으로써 기술적 차별성을 가진다고 소개했다.


그 중 주목할 만한 믹스체인(Mikkschain)기술에 대해 기존 소프트웨어 기술에 하드웨어 기술을 동시에 적용하여 세계 최고 수준의 트랜잭션 처리속도를 구현하는 기술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이더리움의 확장성 한계를 극복해 여러가지 비즈니스를 적용시켜도 네트워크 과부하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이외에도 골든블로코는 ‘PoPS’합의 알고리즘(하드웨어기반 지분증명 합의 알고리즘)을 개발, 특허를 출원하며 무형자산 확보에 힘쓰고 있다.


‘이중코인을 이용한 금융 거래 처리 시스템’에 관련된 특허는 국내뿐만 아니라 국제특허 출원도 완료된 상태다.


PoPS합의 알고리즘은 대표적인 EOS의 DPoS알고리즘과 Qtum의 PoS알고리즘의 단점을 개선하여 빠른 합의와 공정한 보상을 추구하는 보다 진화한 알고리즘이다.


GMB는 실시간으로 처리 가능한 빠른 트랜잭션 처리속도를 바탕으로 이중화 코인시스템을GMB자체Dapp인 여행기반의 공유경제 플랫폼‘TravelSpace’(가칭)를 통해 글로벌적으로 실생활에 사용될 수 있는 암호화폐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골든블로코는 TravelSpace를 시작으로 추후 다양한 산업들의 서비스를 통해 GMB플랫폼이 지속적인 가치 상승을 이룰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골든블로코 관계자는 <본지>와의 통화에서 “다양한 기능과 서비스 및 기술을 통해 GMB는 기존 암호화폐의 본질적 문제점인 실생활 사용의 어려움을 극복하여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암호화폐를 만드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송희경 의원, 전하진 한국블록체인협회 자율규제위원장, 잭리아오 비트코인골드 창업자, 뚜안 신싱 BYTOM 대표 등이 발표자로 참여했다.




출처 : 스페셜경제(http://www.speconomy.com)

Korea CEO Summit Co., Ltd.

71, Banpo-daero 14-gil, Seocho-gu, Seoul, Republic of Korea 

Tel : +82)2-2052-2080

E-mail : bkpark2080@naver.com

COPYRIGHT©2019 KOREA CEO SUMMIT. ALL RIGHTS RESERVED.